people
인물동정
작성자 채용학대종회장
작성일 2022-01-17 (월) 10:40
ㆍ추천: 0  ㆍ조회: 153      
IP: 218.xxx.114
인천채씨의 기원(3)
     인천채씨의 기원(3)


산속에 묻혀 절의 지킨 한평생

 

상주 함창 공갈못에 연밥 따는 저 처자야 연밥 줄밥 내 따줄게 내 품 안에 잠자주오 잠자기는 어렵잖소. 연밥 따기 늦어가오라는 남녀가 주고받는 농탕한 상주 민요가 있다. 삼한시대에 축조된 그 공갈못이 상주시 공검면에 손바닥만큼 남아 있는데, 곧 복원될 것이라고 한다. 공갈못 근처에는 현존하는 최고의 한글 번역 한문소설의 작가인 인천군 채수(1449~1515)의 무덤과 신도비가 있다. 비신을 받치고 있는 두툼한 해태상은 무척이나 이례적인데, 경상북도 문화재 제306호로 지정돼 있다.

채수가 이 동네에 정착하게 된 것은 공갈못 때문이다. 함창현감이던 아버지를 따라와 살던 책방도령 시절에 공갈못을 구경하러 갔다가 담 너머에 살구를 따먹었는데, 그게 인연이 되어 살구나무 집 딸과 혼인하게 됐다. 훗날 성균관 대사성과 호조참판을 지낸 채수는 중종반정에 본의 아니게 휘말려들어 4등공신이 되지만, 반정이 올바르지 않다고 여겨 처가 동네인 상주시 이안면 이안리에 은거하게 된다. 이안리는 공갈못에서 고개 하나 넘으면 나오는 동네다.

채수, 한문소설 지었다가 파직되기도

 

채수는 이 동네 쾌재정에서 한문소설 설공찬전을 지었다. 최초의 한문소설 금오신화보다 40여년 뒤의 작품인데, 1996년에 한글 번역본이 발견돼 화제가 됐다. 이 작품은 집필 당대에 한글 번역본까지 나돌았고, 조정에서 금서로 지목해 불사르기도 했다. 또 사헌부가 작가인 채수를 교수형에 처해야 한다고 진언했으나 중종이 파직하는 것으로 마무리 짓는 곡절까지 있었다. 채수가 머물던 이안리 쾌재정은 지금도 잘 보존돼 있다.

채수가 이곳에 은거한 뒤로 그 후손들이 상주, 문경, 예천, 청송, 영양까지 두루 퍼져 살게 되었다. 1913년 대한광복단을 조직하고, 17년 영남 거부 장승원( 국무총리를 지낸 장택상의 아버지)을 조국 광복에 협조하지 않는다 하여 처단한 항일지사 채기중(1921년 서대문형무소에서 사형당함)이나, 문경군수와 국회의장을 지낸 채문식씨가 모두 채수의 후손이다.









  0
3500
11 인천에 대하여! -채한옥 종친- 본부장 2022-02-06 126
10 인천채씨의 기원(3) 채용학대종회장 2022-01-17 153
9 인천채씨의 기원(2) 채용학대종회장 2022-01-17 144
8 인천채씨의 기원(1) 채용학대종회장 2022-01-16 178
7 채문식(蔡汶植)국회의장 채용학대종회장 2022-01-16 148
6 항일의사 소몽(素夢)채기중(蔡基中) 활약 채용학대종회장 2022-01-16 121
5 무장투쟁 펼친 항일의사 소몽(素夢) 채기중(蔡基中) [1] 채용학대종회장 2022-01-16 115
4 과거시험 3장을 장원급제하신 조선최고의 천재 채수(蔡壽)선조님.. 채용학대종회장 2022-01-16 92
3 중시조 다의당(多義堂) 채귀하[蔡貴河] 선조님 채용학대종회장 2022-01-16 114
2 대한민국 인천채씨의 矜持 채용학대종회장 2022-01-07 151
1 홈페이지 개편중입니다 [2] 종회 2006-09-06 5584
1